‘논의만 20년’ 차별금지법…“우리를 위한 후보는 애초에 없었다”

이재명 “일방통행식 처리 안돼” – 윤석열 “시행되면 일자리 사라져”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