대법, ‘버닝썬 경찰총장’ 윤규근 벌금 2천만원 확정

이른바 ‘버닝썬 사건’ 단체 문자방에서 ‘경찰총장’으로 불리며 가수 승리(본명 김승현)와 유착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윤규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