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이 순간] “서울로 병원 다니는데…노선을 끊어버렸네”

23일 아침 6시45분 전남 보성역. 배각산 뒤로 수줍게 떠오른 햇살이 승강장을 비추고, 사람들이 하나둘씩 모여들었다. 첫차를…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