집은 부족한데 방은 늘어나는 청년가구 수수께끼

[한겨레S] 이원재의 경제코드 | ‘방 빈곤층’ 감소의 역설가족 쪼개지며 주택 부족 심화1인 평균 소유 방 수는 되레 늘며‘방은 남고, 주택은 부족한’ 역설단칸방 거주자 상대적 박탈감 커져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