“50년 전 얻어먹은 뜨끈한 홍합 한 그릇, 이제야 갚습니다”

지난달 서울 신촌지구대에 편지와 2000달러 전달

기사 더보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