7명 집단감염 대장동 수사팀, 확진 전 16명 ‘쪼개기 회식’ 논란

서울중앙지검 “이유여하 불문하고 불찰 송구”

기사 더보기